다문화가정 어린이와 부모들의 웃음소리가 고양리틀야구장을 가득 메웠다.

허구연 무지개리틀야구단, 신나는 ‘가족 티볼대회’ 개최.

김인수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9-10-21 22:18:39

 

[부자동네타임즈 김인수기자] 고양시(시장 이재준)와 허구연 한국야구위원회(KBO) 총재고문이 손잡고 함께 진행하는 고양시허구연 무지개리틀야구단1019일 선수와 학부모가 참가한 가운데 부모님과 함께하는 티볼대회를 가졌다.

 

무지개리틀야구단은 고양시 다문화 및 새터민가정 초등학생으로 구성된 야구팀으로 매년 5~10월 월 2회 티볼을 통해 스포츠의 규칙 및 사회구성원으로서의 역할 및 자세 등을 배운다. 올해 마지막 훈련은 1026일 이날은 허구연 단장을 비롯해 김성봉 부단장(전 한화이글즈 단장), 박용진 감독(LG야구단 2군감독), 김태민 코치(미 미네소타야구단 스카우터)와 선수 12, 학부모 등 50여 명이 참가했다.

 

단원으로 구성된 선수팀과 학부모팀의 티볼경기는 16-16 동점. 부모팀이 자녀들을 상대로 대충하겠지라는 생각은 단번에 깨졌다. 악착같은 수비와 공격을 보여줘 한때 11-1까지 벌어지기도 했다. 자녀들에게 최선을 다한 모습과 스포츠의 냉정한 승부세계를 보여주고 싶었던 것. 대회에 참가한 임승찬 군(문촌초.6학년)의 어머니 왕리리 씨(45.중국)청명한 가을날 아이와 함께 뛸 수 있어 정말 즐거운 시간이었고, 온 가족이 함께 스포츠를 즐길 수 있는 감사한 자리였다자녀와 경기한다는 생각 이전에 학부모 모두 페어플레이를 가르쳐 줘야 한다는 생각에 열심히 뛰었다고 말했다


 

허구연 단장은 “2012년 시작해 매년 거듭할수록 밝고 적극적으로 변하는 아이들을 보며, 스포츠가 주는 무한 긍정의 힘을 느낀다면서 많은 분들의 자원봉사와 고양시의 협조가 이어져 좋은 결실을 맺고 있다고 전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관내 다문화가정 아이들을 위해 매년 노력하는 허구연 단장 및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고양시도 더 많은 관심을 갖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