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호선(삼송역)-고양선(창릉역)-경의선(화전역)-원종홍대선(덕은역) 간선철도망으로 연결하겠다’

김인수 기자 news@bujadongne.com | 2020-03-26 19:33:23

 

[부자동네타임즈 김인수기자] 민중당 송영주(고양시을) 후보는 2차 교통공약으로 ‘신분당선 추가연장’을 발표했다.


신분당선 추가연장 공약은 신분당선 연장을 삼송역까지가 아닌 창릉과 덕은지역까지 8.8km 추가 연장한다는 계획이다.


송영주 후보는 “서울에 접경한 고양시 서부지역을 신분당선으로 총연장 8.8km를 종단으로 연결하여, ‘3호선(삼송역)~고양선(창릉역)~경의선(화전역)~원종홍대선(덕은역)’의 간선철도망이 서로 연계환승이 가능하도록 만들겠다”고 밝혔다. 이어 “승용차와 대중교통 분담률을 비교하면 서울시가 대중교통 분담률이 65%에 이르고, 고양시는 41%에 불과하다”고 분석했다.


신분당선 추가 연장이 필요한 이유에 대해 송영주 후보는 “서울 서부지역권인 고양지역 철도 노선들을 신분당선으로 모두 연결할 경우, 첫째 어느 곳이든 고양시민들은 15분이내에, 서울방향의 철도를 타고 편리하게 원하는 노선으로 환승을 할 수 있게 된다”면서 “철도(지하철)는 물론 버스까지 고양시 대중교통의 혼잡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더불어민주당 정치인들은 5호선 연장공약으로 당선되었지만, 약속을 지키지 못했다. 반드시 책임을 물려야 한다. 건설교통분야 전문가로 신분당선 추가 연장 약속을 꼭 지키겠다”고 다짐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