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일반부 1,500m ․ 5,000m 부문 우승”

고양시청 백승호 선수, 고성통일전국실업육상대회 2관왕.

김인수 기자 news@bujadongne.com | 2021-07-13 18:23:35

[사진설명] 2021 동대회 5,000m에 출전 중인 선수들.


[부자동네타임즈 김인수기자] 고양시청 소속 백승호 선수(31세)가 지난 7월 7일부터 9일까지 강원도 고성에서 열린 2021 고성통일 전국실업육상경기대회 대회 1,500m와 5,000m 부문에서 우승하며 대회2관왕을 달성했다.


백승호 선수는 대회 첫날 1,500m에서는 국군체육부대 이경호 선수와 경산시청 이동욱 선수를 따돌려 3분53초94의 기록으로 우승했다. 7월 9일에는 5,000m에서 경기 막판까지 치열한 경쟁을 펼치다가 결승선 300m 남기고 코오롱의 최민용 선수를 따돌려 14분56초57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백승호 선수는 시즌 초반 부상으로 앞선 대회에서 다소 부진한 성적을 거뒀다. 그러나 심기일전하여 훈련에 매진해 지난해 종별대회에 이어 2관왕을 달성했다.


백승호는 5,000m 한국기록보유자로 대학졸업 후 삼성전자와 코오롱 마라톤 팀을 오가며 마라톤에 전념했으나 스피드 부족의 한계를 느껴 종목전환을 시도해, 작년부터 전성기에 준하는 기량을 뽐내고 있다.


고양시청 육상팀 김용환 감독(50세)은 “백승호 선수는 자타가 공인하는 우리나라 최고의 중·장거리선수로 성실성과 자기관리가 매우 뛰어난 선수”라고 말했다. 선수 본인도 “아직까지 컨디션이 최상은 아니지만 좀 더 노력하면 조만간 좋아질 것으로 믿는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백승호 선수는 단점으로 지적되어온 전문체력을 보강하기 위해 7월말부터 강원도 횡계에서 3주간의 일정으로 하계전지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올해 목표는 전국체전 2관왕이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