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이전에 ‘국가 암검진’ 받고 건강챙기세요.

김인수 기자 news@bujadongne.com | 2020-07-13 17:33:47

 

[부자동네타임즈 김인수기자] 일산동구보건소는 저소득층 암환자의 경제적 부담은 줄이고 치료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암 의료비를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암 의료비 지원 대상자는 건강보험가입자 중 국가 암검진을 통해 진단 받은 6대 암종(위암, 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폐암)이다.

 

6대 암 진단을 받은 경우 2020년 1월 1일 건강보험료 기준 직장가입자 100,000원 이하, 지역가입자 97,000원 이하 기준에 해당될 경우 1년에 200만 원 한도에서 지원받을 수 있고 최대 3년까지 지원 받을 수 있다.

 

또한 소아암은 건강보험가입자 중 소득·재산기준에 따라 전체 암 종에 대해 연간 2,000만원 한도(백혈병은 3,000만원)내에서 만 18세까지 지원되며 진단서 등 구비서류를 갖춰 주민등록주소지 관할 보건소에 신청하면 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연말에는 수검자가 몰려 대기시간이 길기 때문에 10월 이전에 꼭 암 검진을 받고 의료비 지원 혜택도 받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암의료비 지원 사업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건강증진팀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