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방네]김관용 도지사,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 찾아 격려

서소민 기자 so12375@naver.com | 2017-10-06 14:51:39

[부자동네타임즈 서소민 기자]경상북도 김관용 도지사는 10월 7일(토) 우리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맞아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을 방문해 치매 및 노인성질환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격려하였다.


 도착 후, 병원 전정에서 병원 직원들의 환영을 받은 김지사는 5층 치매전문병동을 방문하여 요양 치료 중인 치매 및 노인성 질환 등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치매전담의사로부터 어르신들의 건강상태, 치료상황 등을 보고받았다.


 안동시 남후면에 위치하고 있는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은 병상규모 79실 402병상의 요양병원으로, 현재 398명이 입원 치료 중이다. 지난 1999년 국비를 지원받아 전국 최초로 경북도에서 개설한 노인전문요양병원인 동 병원은, 현재 신경과.재활의학과 등 8개 과목을 운영하고 있으며, 226명의 의료인 등과 함께 지역치매책임병원으로써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김지사는 65세 이상 인구 비중이 높아지면서, 치매인구도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고, 이에 따라 정부에서 국가치매책임제를 추진하고 있는 만큼, 도에서도 시설이나 가정에서 돌보기 어려운 치매환자의 집중치료를 위해 도내 공립요양병원에 치매집중치료병동을 설치하여 민간요양병원을 선도하는 치매안심요양병원으로 지정.운영할 계획이라며, 급증하는 치매 어르신과 가족들에 대한 보호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앞으로 도에서도 정부와 긴밀히 협조할 계획이며, 추석 연휴에도 불구하고 일선에서 땀흘리는 병원 종사자 여러분들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도 환자와 가족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도립노인전문요양병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