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9일(금), 경북 포항 남북구 지역에‘작은도서관’ 56∙57∙58호 동시 개관- 포항 지진 피해지역 대상 도서관 수리 및 리모델링 공사 진행- 롯데홈쇼핑샤롯데봉사단, 28일(목)부터 1박2일 간 3개소 방문해 봉사활동 진행

지진 피해를 입은 포항 지역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사합니다! 롯데홈쇼핑, 경북 포항에 '작은도서관'3개소 동시 개관

김현정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8-07-01 14:12:40

[부자동네타임즈 김현정 기자]롯데홈쇼핑(대표 이완신)은 지난 29일(금), 경북 포항시에 지역 아동들을 위한 친환경 학습공간인‘작은도서관’56·57·58호를 동시에 개관했다.

이날 포항시 남구에 위치한 56호 ‘파란 지역아동센터’와 북구에 소재한 57 호‘하나지역아동센터’에서 한국구세군 곽창희 사무총장, 롯데홈쇼핑 전성율 커뮤니케이션부문장, 지역 아동센터 대표들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식이 진행됐다. 이어서 지역 아동들의 개관 축하 공연이 마련됐으며, 참석자들이 내부시설을 함께 둘러보고, 도서관 운영 계획을 공유하는 시간도 가졌다. 또한 20여 명의 롯데홈쇼핑샤롯데봉사단은 개관식 전날인 28일(목)부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지역 아동들과 도서 정리, 도서관 꾸미기, 체험 프로그램등 다양한 활동을 함께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지진 피해를 입은 포항 지역에 '작은도서관'을 설립하기로 결정하고,손실이 큰 3곳을 선정해올해 초부터 대규모 공사를 시작했다. 학습공간 보수를 위해 시설 안전도 평가, 친환경 자재를 이용한 공간 리모델링을 진행하고, 책걸상, 디지털 학습 기기 등도 지원했다. 그 결과 29일(금), 56호(포항 남구 파란지역아동센터), 57호(포항 북구 하나지역아동센터), 58호(포항 북구 양학지역아동센터) 등 3개소를 동시에 개관했다.


롯데홈쇼핑전성율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이번 포항 지역의 '작은도서관' 3개소 개관은 단순히 학습공간을 제공하는 것에서 벗어나 아이들이 지진으로 입은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추진하게 됐다”며, “올해 안에 60호까지 완공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지원하는 나눔 활동을 지속적으로 이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롯데홈쇼핑‘작은도서관’은 전국의 문화 소외 지역 아동을 위해 친환경 학습공간을 구축하는 사회공헌활동이다. 구세군 자선냄비본부와 함께 사회복지시설에 도배, 장판, 누수 공사 등 환경 개선은 물론, 친환경 자재를 이용해 공부방 시설을 만들고, 책걸상 및 도서 등도 지원하고 있다.지난 2013년 서울 강서구 1호점을 시작으로 약 4년 여에 걸쳐 전국 모든 지역에 ‘작은도서관’을 개관했다. 현재 건립 중인 2개소가 완공되면 올해 총 60개소가 운영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