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비대면 종교활동 위한 ‘060스마트헌금콜’ 서비스 출시

이교영 기자 news@bujadongne.com | 2021-03-14 12:17:20

종교단체가 가입한 060 번호로 전화해 20초만에 후원금 납부 가능
개인정보 제공 동의 시 연말정산 정보 원스톱 등록
후원금 납부자에게 감사인사 및 공지사항 등 문자메시지로 자동 발송

[부자동네타임즈 이교영 기자]코로나19로 비대면 종교활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지금까지 계좌이체로 복잡하게 납부해왔던 종교 후원금을 언제 어디서나 전화 한 통으로 낼 수 있는 길이 열렸다.


KT는 천주교, 개신교, 불교 등 종교단체에 비대면으로 빠르고 간편하게 후원금을 낼 수 있게 해주는 ‘060스마트헌금콜’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KT의 ‘060스마트헌금콜’은 KT 지능망 ARS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비대면 종교활동 시 휴대전화나 유선전화를 이용해 어디서든 후원금을 납부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금까지 비대면 종교활동 시 후원금을 내기 위해서는 개인 인터넷뱅킹에 로그인해 금액, 송금자, 헌금종류 등을 표기하는 등 복잡한 과정이 필요했다. 스마트폰이나 PC에 익숙하지 않은 사람은 종교단체 헌금 시 불편함이 컸다. 종교단체 입장에서도 후원금 감소에 따른 운영의 어려움도 발생했다.


KT의 ‘060스마트헌금콜’은 가입형 서비스로, 비대면 기부금 모금이 필요한 종교단체면 어디든 신청 및 가입이 가능하다.


‘060스마트헌금콜’ 가입 시 060 번호가 부여되는데, 이를 종교단체 홈페이지나 인쇄물에 공지하면 된다. 신도들은 이 ‘060’ 번호로 전화를 하면 20여초 만에 후원금 납부가 가능하다.


특히 후원금 납부 시 개인정보 제공을 추가로 동의하면 KT가 신도의 납부 정보를 종교단체에 제공, 연말정산에 필요한 정보도 한번에 등록된다. 후원금 납부 및 수납 관리의 효율성도 높일 수 있다.


또 후원금 납부 완료 시 종교 단체에서 설정한 감사의 문구나 공지사항을 신도에게 문자메시지로 자동으로 전송할 수 있다.


KT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종교단체를 위해 올 6월까지 ‘060스마트헌금콜’에 가입한 종교단체는 가입비 면제 등의 혜택을 제공하는 특별 행사를 진행한다.


KT Enterprise부문 커뮤니케이션플랫폼사업담당 명제훈 상무는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종교활동 활성화로 후원금 납부 및 모금에 어려움을 겪는 종교단체를 위해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060스마트헌금콜’ 서비스를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 개발로 종교계의 디지털 전환(DX)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