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방네]서대문구, 자치분권개헌 염원 담은 버스킹 개최

이병도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8-03-11 11:32:43


[부자동네타임즈 이병도 기자]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본격적인 개헌 정국을 맞아 자치분권 공감대를 확산하기 위해 10일 오후 신촌 연세로에서 자치분권개헌 버스킹을 개최했다.

이날 '생활 속 자치, 자치분권개헌 지금입니다'를 주제로 참석자들의 연설과 문화공연, 자치분권 염원을 담은 종이비행기 날리기 퍼포먼스 등이 이어졌으며 시민 500여 명이 함께했다.

임현진 더 도시연구소 대표는 “이번에 직접 민주주의가 강화된 헌법으로 바뀌고 국민이 주도하는 지방자치를 꼭 이뤘으면 좋겠다”며 “자치분권을 통해 각 지역에 맞는 청년 정책들이 세워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주민과 가장 가까이 있는 지방정부에 권한과 책임을 부여해야 현장을 가장 잘 아는 지방정부가 신속 정확하게 행정을 집행해 국민 전체의 행복을 높일 수 있다”며 “국민이 주인 되는 나라를 위해 자치분권개헌은 선택이 아니라 필수”라고 강조했다.

또 “우리사회는 지난 수년간 국가 위기 상황에서 중앙집권체제가 얼마나 무력했는지 경험했다”며 “자치분권개헌은 민생현장을 위한 책임을 나눔으로써 국민의 삶을 보다 안전하게 지키고 새로운 국가체계를 만들어 촛불혁명의 완수하는 길이 될 것”이라고 호소했다.

이날 이상수 전 노동부 장관, 이기우 인하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조상호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장도 자치분권개헌의 필요성에 대해 발언했다.

서대문구는 버스킹을 진행하는 동안에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자치분권 서명운동을 함께 펼쳤다. 구는 평소에도 구청과 동주민센터,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 구 홈페이지 등을 통해 서명을 받고 있다.

한편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최근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에서 자치분권개헌을 촉구하는 1인 시위 주자로 나서고 지방분권 및 기본권 강화를 위한 개헌촉구 공동선언에 참여하는 등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자치분권개헌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