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연작 MBC '제왕의 딸 수백향' 등 일본 여심 저격 중

한류스타 조현재 드라마로 일본 열도 열풍 이끌어

조원익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7-05-04 11:12:56


 

[부자동네타임즈 조원익 기자] 배우 조현재 출연 드라마 일본 지상파 채널을 통해 방영 일본 여심을 저격하고 있다.

 

 조현재가 출연한 드라마 MBC '제왕의딸 수백향',SBS '용팔이' 등이 채널 BS11 과 드라마 49일 채널 후지TV 등 일본 지상파 채널에서 방영되며 안방극장을 점령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에 한 배우의 출연작 드라마가 오랜 시간이 흘렀음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지상파 채널에서 재방영 된다는 것은 일본 내에서 조현재를 향한 뜨거운 관심을 입증하고 있는 것. 일본 팬들의 지대한 관심에 일본 현지 언론 매체들도 주목하고 있다.


 소속사 웰스엔터테인먼트 측에 따르면 현재 일본뿐만 아니라 태국, 베트남, 홍콩, 말레이시아 등 아시아권 국가에서 팬미팅 요청 및 프로모션 러브콜을 꾸준히 받고 있으며 올 하반기 구체적인 일정과 내용을 협의해 조만간 팬들을 찾아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특히 조현재가 출연한 대다수의 작품들이 일본, 중국, 대만, 태국 등 해외 각국에 수출 아시아권 국가에서 방영되며 많은 사랑과 큰 관심과 사랑을 받아오고 있으며 그동안 꾸준히 해외활동을 펼치며 한류스타로써 꾸준히 입지를 다지며 한류스타로써의 공을 인정받아 대한민국문화연예 대상에서 한류스타상을 받은바 있다.


 한편 조현재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하며 복귀 검토중이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