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태호 전략총괄 부사장과 임직원 30여명, 농촌 일손도우며 구슬땀 흘려- 2016년 11월 ‘또 하나의 마을’ 협약 체결시 약속한 지속적인 도농교류 활동 이어가

올해도 농촌 찾아가는 NH농협생명 명예이장

이현재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8-04-08 10:47:58


  [부자동네타임즈 이현재 기자]NH농협생명(대표이사 서기봉) 강태호 전략총괄부사장과 임직원 30여명이 4월 6일(금) 충남 아산시 외암마을을 찾아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마을 주민과 사과나무 퇴비주기 등을 함께하며 영농철 부족한 일손을 보탰고, 마을 발전 지원을 위한 필요물품을 기증하며 농촌과 유대감을 키웠다.


NH농협생명의 외암마을 방문은 올해로 세 번째이다. 2016년 11월 외암마을과 ‘또 하나의 마을 협약’을 맺으며 시작한 농촌교류활동 약속을 3년째 이어가고 있다.


   ‘또 하나의 마을 만들기’는 범농협 차원에서 실시하고 있는 도농협동의 새로운 모델이다. 기업의 임원을 농촌마을의 명예이장으로, 직원들을 명예주민으로 위촉하고, 지속적인 도농교류를 통해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일손돕기·지역 특산물 구매·관광유치 등 실질적인 지원을 실천하는 것이다.


  강태호 전략총괄부사장은 “외암마을 주민들과의 약속을 잊지 않고 매년 지켜나가는 것이 큰 보람이고 행복이다”며, “농촌을 방문할 때마다 따뜻하게 맞아주시며 농촌의 정을 느끼게 해주는 농업인들에게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농협생명은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과 농업인의 실익증대를 위한 교류 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