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신고 전화번호 간소화 긴급 신고체계 개선

“철도 사고와 고장 신고전화는 ‘110번’으로 하세요!”

조영재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9-07-14 10:04:36

[부자동네타임즈 조영재 기자]이제 기차나 지하철 사고와 고장 신고는 ‘국민콜 110’으로 전화하면 된다.
코레일이 오는 15일부터 ‘정부민원안내콜센터 국민콜 110’과 연계해 누구나 쉽고 빠르게 철도 사고나 고장 신고를 할 수 있는 전화 서비스를 시작한다.


 ‘정부민원안내콜센터 국민콜 110’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운영하는 대국민 민원상담 통합 전화서비스다.
사고나 고장을 신고할 때 국번없이‘110’으로 전화를 걸면 코레일이 운영하는 24시간 상황실로 바로 연결된다.


신고체계 개선으로 철도 사고‧고장 신고전화가 기존 철도교통관제센터에서 국민콜로 간소화된다. 
주용환 코레일 전기기술단장은 “비상시 좀 더 쉽게 신고할 수 있는 시스템으로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발 빠르게 대응하는 코레일이 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