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매니티(Humanity)’를 통한‘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실천 -동계스포츠 꿈나무 양성 기여로‘2018 평창 동계올림픽 지속가능성 파트너’선정

하나금융그룹,『동계스포츠 꿈나무 양성』을 위해 『베이징 동계올림픽까지 대관령중학교 후원』

이현재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8-03-11 10:01:12


[부자동네타임즈 이현재 기자]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 )은 10일 강릉 올림픽파크 코리아하우스에서「동계스포츠 꿈나무 양성」을 위해 평창지역 동계스포츠 양성학교인 대관령중학교(학교장 박창선)에 후원금을 전달하였다.

대관령중학교 동계스포츠 선수단은 현재 알파인스키, 크로스컨트리, 스키점프 등 12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스키점프 박규림 선수, 노르딕복합 박제언 선수 등 국가대표 선수 2명을 배출한 동계스포츠 명문학교이다.

하나금융그룹은 대회 기간 동안 7만 4천좌나 판매된 평창동계올림픽 기념상품 ‘하나된 평창 통장’의 연평균 잔액과 연계하여 조성된 기부금에 추가 후원금을 더해 대관령중학교 동계스포츠 선수단을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까지 순차적으로 지원키로 했다.

특히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대회의 공식 후원 은행인 KEB하나은행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지속가능성 파트너’로 선정되어 동계스포츠 꿈나무 양성 후원에 대한 의미를 더했다.

이 날 후원식에서 김정태 하나금융그룹 회장은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은 동계스포츠 강국으로 한 걸음 더 성장했음을 증명했다”며 “특히 빙상, 썰매, 컬링 등 다양한 부문에서 선전하는 선수들을 보면서 알파인스키, 크로스컨트리, 스키점프 등의 설상 종목에서도 곧 대한민국 영웅들이 세계 무대에 등장할 것으로 기대되며, 그 주인공이 대관령중학교에서 나오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평창 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미래의 한국 동계스포츠를 이끌어갈 꿈나무들이 평창의 유산이 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신 하나금융그룹에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우리 선수들이 미래의 올림피언으로 성장하길 응원한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대회 공식 후원은행인 KEB하나은행을 중심으로 패럴림픽 대회의 전 국민적 관심 고취를 통한 성공적인 개최를 지원하고 동계패럴림픽 전 종목 후원 및 장애인 스포츠 활성화를 위해 10억원을 후원한데 이어 대한장애인체육회에 장애인 이동 편의 차량, 휠체어 기증과 함께 장애인 스포츠 발전기금 10억원을 추가로 지원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