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구직자에게 청년구직활동지원금카드를 통해 월 50만원씩 최대 6개월간 지원

신한카드, 고용노동부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카드사업 참여

이현재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9-03-24 09:37:30

[부자동네타임즈 이현재 기자]신한카드(사장 임영진)는 고용노동부와 함께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카드사업 제휴조인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날 조인식에는 나영돈 고용노동부 고용정책실장, 안중선 신한카드 MF사업그룹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중구 서울고용노동청에서 22일 오후 2시에 진행됐다.


‘청년구직활동지원금 카드사업(이하 ‘구직지원사업’)’은 청년 구직자에게 취업전까지 지원금을 제공하고 해당 지원금을 카드로 이용하게 하는 사업이다.


고용노동부의 사업 공모를 통해 신한카드가 최종 대상자로 선정됐다.
구직지원사업은매월1만명을 선정하며 대상자에게50만원씩, 최대 6개월 간 지원한다.만18세~34세 미취업자 중에서 학교(대학원 포함)를 졸업(중퇴 포함)한 지 2년 이내이면서 소득요건을 충족하면 지원 가능하다.


지원금은 발급된 카드에 매칭된 구직활동지원포인트로 제공되며 고용노동부에서 지정한 이용제한업종을 제외한 가맹점에서 이용 가능하다.


이에 신한카드는 2030 세대의 소비 성향을 고려하여 판타스틱에스 체크카드 기반의 ‘청년취업(Cheer up)판타스틱에스신한 체크카드’를 출시했다.


최종 선정된 대상자는 고용노동부 관련 홈페이지를 통해 4월 15일부터 신청할 수 있다. 늦어도 5월 20일 전까지 신청하고 카드를 수령해야 비용 지원이 가능하다.


또한 신한카드는신한금융그룹의원신한 전략과 구직지원사업의 취지를 살린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먼저 모바일 신청 채널을 통해 신한은행에서 적금을 가입하면 최대 1만 포인트 쿠폰을, 청약저축에 가입하면 스타벅스 상품권을 제공한다.


아울러청년취업(Cheer up) 판타스틱에스 신한 체크카드 결제계좌를 신한은행으로 신규 개설하면 기프티콘도제공한다.


신한카드안중선 그룹장은 제휴조인식 인사말을 통해 “우리나라의 미래인 청년들의 구직활동에 도움이 되고자 하는 뜻으로 구직지원사업에 참여하게 됐다”라며 “앞으로 본 사업의 성공적인 정착은 물론 사회적 책무를 성실히 이행하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