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교육 현장 전방위 디지털혁신 앞장서

이병도 기자 news@bujadongne.com | 2021-09-30 08:55:01

KT 랜선에듀, 교육전문기업과 협업해 예체능, 외국어, 기업 교육까지 서비스 확장
AI기반 학습태도분석, 양방향 소통기능 강화 등 교육 현장 맞춤형 서비스 고도화
온라인 수업 플랫폼의 확산은 현장 수업 대체제가 아닌 新 교육 서비스 확장의 기회

[부자동네타임즈 이병도 기자]공교육 현장은 물론 사교육 시장에도 진출해 전국의 학원 대상으로 비대면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며 교육 업계의 전방위 디지털 혁신을 주도하고 있는 KT 랜선에듀가 더 다양한 교육 분야로 서비스를 확대 제공한다.


디지털 플랫폼 기업 KT는 차세대 온라인 교육 플랫폼 KT 랜선에듀의 서비스 범위를 기존 입시 및 보습학원 중심에서 예체능 계열의 학원뿐만 아니라 기업이나 협회 교육 현장으로도 확장한다고 30일 밝혔다.


KT 랜선에듀는 학원 ERP 및 CRM 사업자와의 제휴를 통해 기존에 학원업계가 이용하던 학원관리시스템과 연동하여 별도의 프로그램을 설치하는 등의 번거로움 없이 원스톱으로 손쉽게 실시간 화상수업을 진행할 수 있게 제공 중이다.

 
이는 KT 클라우드와 KT 융합기술원에서 자체 개발한 기술 기반으로 구현된 플랫폼으로 시중의 다른 화상 솔루션 대비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또 출결관리를 비롯한 수업 참여도, 실시간 퀴즈, 발표, 학습노트 등 실제 수업 환경을 고려한 교육 특화 기능을 탑재해 학원 시장의 디지털 전환을 앞당겼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이에 KT는 입시 및 보습 학원을 비롯해 외국어 학원, 예체능 학원에 스마트 출결관리 ERP 서비스 ‘에듀패밀리’를 제공하는 에듀테크 기업 ‘아바드’사 및 공공기관, 협회, 기업, 대학교 등에 LMS 서비스를 제공 중인 이러닝 플랫폼 전문기업 ‘맑은소프트’ 양 사와의 협력을 추진해 더 다양한 분야의 교육 현장에서 편리하게 온라인 수업을 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게 됐다.


업계에서는 KT 랜선에듀의 전방위 확산을 통해 온라인 수업은 팬데믹으로 인한 오프라인 수업의 대체제가 아닌 교육 업계가 사업과 서비스를 확장하는 새로운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한다. 예체능 학원에서는 실시간 학부모 참관수업 등을 도입해 기존 수업 환경을 새롭게 개편할 수 있고, 이러닝 분야에서도 강사와 학생들이 온라인 환경에서도 양방향으로 소통하며 실제 오프라인과 유사한 수업 환경을 누릴 수 있어 교육 트렌드가 새롭게 변화될 것으로 보인다.


한편 KT는 지난해부터 전국의 학교, 중소학원을 비롯해 디지털대성의 온라인 수업 서비스 ‘대치 in live’, ESG 사업 ‘랜선야학’, ‘서울런’ 등에 KT 랜선에듀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축적해온 교육 현장에서의 경험과 자체 보유한 디지털플랫폼 역량을 결집해 온라인 교육 서비스의 고도화를 지속 추진 중이다.


오는 하반기에는 KT 랜선에듀 중소학원 서비스에 AI 기반의 학습태도분석 기능을 새롭게 탑재하고, 기존에 제공하던 발표 및 판서 등의 교육 특화 기능은 양방향성을 더해 실제 현장 수업과 더욱 유사한 환경이 구현된다. 또 대규모 설명회, 학부모 간담회, 1:1 클리닉 수업 진행 등 상황에 따라 물리적인 제약 없이 원하는 타입의 화면을 선택할 수 있게 보다 다양한 화면 레이아웃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KT 미디어플랫폼사업본부장 김훈배 전무는 “차세대 온라인 교육 플랫폼 KT 랜선에듀를 다양한 교육 분야로 지속 확산시켜 교육 현장에서 기술적, 물리적 제약 없이 오프라인 환경의 한계를 넘어선 온라인 기반 새로운 교육 서비스와 사업 영역을 개척할 수 있도록 기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교육 전문 파트너사와 협업을 강화해 에듀테크 시장을 확장하고 누구나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차별 없이 양질의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KT가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