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성화시장 육성과 주차환경개선으로 충주 전통시장 이용객 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

이종배 의원, 전통시장 활성화 위한 국비사업 공모에 충주시 성서문화의거리 상점가, 중앙어울림시장 선정

이교영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9-05-06 08:03:39

[부자동네타임즈 이교영 기자]이종배 의원(충북 충주, 자유한국당)은 6일,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한 ‘특성화첫걸음시장 사업’과 ‘2019년 주차환경개선사업’ 에 충주시 성서문화의거리 상점가, 중앙어울림 시장이 각각 선정됐다고 밝혔다.


성서문화의거리상점가는 특성화첫걸음시장으로 선정돼 국비 1억 5천만원을 포함한 총 3억원이 투입된다. 다양한 결제서비스로 고객 편의제고, 청년층에 집중한 콘텐츠로 시장경쟁력을 확보하고, 청결한 거리문화조성과 안전한 먹거리로 고객신뢰를 강화하며, 상인들의 커뮤니티 조성으로 관리역량 향상 등을 통해 고객유입 증가와 시장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


중앙어울림시장 주차환경개선사업은 주차장 관제시스템 및 주차부스 설치를 통해 주차장 이용 효율을 향상하고 시장 이용고객 편의성을 제고하는 사업으로, 국비 4,430만원을 포함한 총 7,385만원이 투입된다. 50여년 전통의 중앙어울림시장은 현재의 관리 인력만으로는 차량 통제에 어려움이 있으며, 출입차량 간 사고발생 위험이 있어 전문 자동화 시스템 구축이 시급했다. 이번 국비확보로 사고예방 및 이용고객 편의성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배 의원은 충주시와 협력해 공모사업에 선정될 수 있도록 중기부 관계자에게 사업의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설명함에 따라, 사업추진에 필요한 국비를 확보하게 됐다.


이종배 의원은 “특성화시장 육성과 주차환경개선으로 충주 전통시장 이용객 증대와 시장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지역 발전을 위한 국비 확보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