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기창 경찰청장, 외국인 밀집지역을 찾아 치안현장 점검, 격려 -

[동네방네] 광주지방경찰청, 외국인 밀집지역 치안 점검

손권일 기자 kwun-il@hanmai.net | 2017-01-16 04:18:48

[광주=부자동네타임즈 손권일 기자]

 

△광주지방경찰청장은 광주시 광산구 월곡동 외국인 밀집지역을 찾아 차안현장을 점검하고 현장 경찰관을 격려했다

 

광주지방경찰청(이기창 경찰청장)은 12일 광주시 광산구 월곡동 외국인 밀집지역을 찾아 차안현장을 점검하고 현장 경찰관을 격려했다.

 

광주경찰청은 광산구 월곡동을 가급 외국인 밀집지역으로 지정해 외국인 범죄예방 등 치안확보를 위해 특별관리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이 청장은 현장 근무자들에게 범인 검거보다는 범죄예방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광주시민에 대한 외국인의 위협과 부당에 대해서는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하지만 외국인은 함께 더불어 살아야 하는 다문화가족이기에 우리 사회의구성원으로 안전하게 정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광주지방경찰청장은 광주시 광산구 월곡동 외국인 밀집지역을 찾아 차안현장을 점검하고 현장 경찰관을 격려했다.

 

한편, 광주경찰청에서는 연말연시를 맞아 자칫 들뜨기 쉬운 분위기에 편승한 주요범죄 발생을 예방하고 평온한 연말연시  치안을 확보하기 위해 지난해 12월 12일부터 민생안정 특별치안활동 기간을 계획·운영하고 있다.

 

※ 「연말연시 민생안전 특별치안활동」: '16. 12. 12. ~ '17. 1. 31.

 

그간 지역경찰 자원근무자와 경찰관 기동대 경찰력을 집중투입하여 취약지역 위주 가시적인 주민접촉형 순찰활동 결과, 특히 강·절도 등 5대범죄 발생이 전년 동기간 대비 15.8%  감소하는 등 범죄분위기를 사전 제압하는 가시적 성과를 거뒀다.

 

광주경찰청 관계자는 연말연시 민생치안 활동 추진실태를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편의점·금은방 등 취약시설 집중 진단 및 특별치안활동 체감도 제고를 위해 가시적 매체를 활용한 홍보에 집중하겠으며, 무엇보다 설 명절을 앞두고 치안에 대한 시민들의 요구가 많은 시기인 만큼 광주시민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가용인력·역량을 총동원하여 빈틈없는 연말연시 치안을 계속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