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X FC 20 in 안동'에서 이정현(18,서울 싸비MMA)과 차상화(19,창원 팀가디언스)가 밴텀급 경기.

무패 10대 파이터, 이정현, 차상화 첫 패배를 안겨줄 이는 누구?

김인수 기자 news@bujadongne.com | 2019-11-07 00:22:10

 

[부자동네타임즈 김인수기자] 'MAX FC 20 IN 안동'의 분위기를 달궈줄 첫 경기는 10대 무패 파이터들이 격돌한다. 12월 7일 경상북도 안동시 안동체육관에서 열리는 'MAX FC 20 in 안동'에서 이정현(18,서울 싸비MMA)과 차상화(19,창원 팀가디언스)가 밴텀급 경기를 펼친다.


이정현은 프로 격투기 선수로 진로를 결정하고 고교 1학년때 자퇴하고 격투기에 집중하고 있다. 현재 유명 종합격투기팀 싸비MMA에서 맹 훈련 중이다. MAX FC 2019년 신인왕에 올랐으며, 3전 3승 1KO를 기록 중이다. 뿐만 아니라 종합격투기 단체 로드 FC 센트럴리그에 출전하기도 했다.


상대 차상화는 고등학교 3학년이다. 이정현과 마찬가지로 프로 격투기 선수로 진로를 결정하여 하교 후 운동에만 전념하고 있다. 경남지역 킥복싱 대회에서 활동해 3전 3승 1KO를 기록 중이다. 이번 안동 대회를 통해 MAX FC에 처음 출전한다.


MAX FC 이재훈 총감독은 " 두 10대 파이터들의 경기를 지켜보며 어리지만 프로격투기 선수로써의 마음가짐이 대단하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첫 메이저 데뷔전이지만 아주 재미있는 경기가 될 것이다”라고 전헀다.


한편 MAX FC 20은 12월 7일 경상북도 안동시 안동체육관에서 개최되며, TV스포츠채널 IB 스포츠와 네이버 스포츠TV를 통해 오후 6시부터 생중계된다.

 

[저작권자ⓒ 부자동네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대리운전700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